<style type="text/css"> <!-- .style12 {color: #0000FF} --> </style> <title>
 
뉴스 속보 ▶
스포츠 뉴스 ▶
유튜브 속보 ▶
ixplore google youtube daum twitter facebook
자유게시판
 
 

 로그인  회원가입 Category : Category

♡하나님의 전화번호를 아시나요?♡
administ'  (Homepage) 2019-03-22 11:03:23, 조회 : 92, 추천 : 16

♡하나님의 전화번호를 아시나요?♡


항상 명랑하고 힘 있게 살아가는 한 사람이 있었습니다.
그 비결을 묻자, 그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나에게는 절망도 좌절도 낙심도 없습니다.
왜냐하면...
나는 우리집 골방에 특별한 전화기를 설치해놨거든요.
앞이 깜깜하고 도대체 뭐가 뭔지 모를 때 모든 것을 가르쳐주실 하나님의 전화번호를 알고 있어요.”

옆에 있던 한 사람이

“하나님의 전화번호가 뭔데요?
저에게도 가르쳐주실 수 있습니까?”하고 물었습니다.

“하나님의 전화번호는 저~ 333입니다.”

“예? 무슨 전화번호가 그래요.”

“JER-333이라구요.
그것은 곧 Jeremiah(예레미야) 33:3을 뜻하는 것입니다.
저는 어떻게 해야될 지 모르고 막막할 때마다 성경 예레미야
33장 3절을 펼치고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대답하리라.
나는 네가 모르는 큰 비밀을 가르쳐 주리라.’고 약속하신 하나의 말씀을 손가락으로 꾹꾹 눌러가면서 하나님께 전화를 해요, 그러면 하나님과 직통으로 연결이 돼요.”

옆에서 듣고 있던 다른 성도가
“저는 골방에서 뿐만 아니라 MT 가서도 하나님께 걸 수 있는 핸드폰 전화번호를 알고 있어요.” 하는 것입니다.

두 사람이 눈이 동그레져서
“그런 전화번호가 있어요? 우리들 한테도 좀 가르쳐 주세요.”하고 조르는 것입니다.

“예, 제가 가르쳐 드리지요. MT-77입니다.”

“예?”

“예, Matthew(마태복음) 7:7을 펼치고 ‘구하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리하면 얻을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리하면 열릴 것이다.’ 라는 약속을 손가락으로 꾹꾹 누르면서 전화를 하면 언제든지 하나님이 받으셔서 도와주세요.”

옆에서 듣고 있는 한국 할머니가
“JER-뭐시기, MT-뭐시기 하는데…
난 영어를 몰라서 못 알아 듣겠어요.
한국사람들이 쓸 수 있는 하나님 전화번호는 없나요?”하는 것입니다.

그랬더니 함께 거닐던 할아버지가
“왜 없겠어요. 누구든지 급하기만 하면 걸 수 있는 하나님 직통 전화번호가 있지요.”하고 끼어들었습니다.

할머니가 ”그 번호 좀 가르쳐주세요.” 하고 할어버지를 쳐다봤습니다.

“어려울 것 하나도 없어요.
누구든지 급할 때는 119를 누르면 돼요. 누가복음 11:9을 펼치고 ‘내가 또 너희에게 이르노니 구하라 그러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러면 찾아낼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러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라는 약속을 손가락으로 누르면서 하나님께 전화하면 즉시 응급차 타고
달려와서 들어주세요.”

사랑하는 여러분!
꼭 잊지 마시고 하나님 직통전화번호 기억하세요.
그리고....
언제든지 그분과 대화나누면서 사랑과 행복한 시간 보내시고, 필요할 때마다 모든 것 공급해주시는 축복도 받으십시요.

[예레미야 33:3]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은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
'Call to me and I will answer you and tell you great and unsearchable things you do not know.'

[마태복음 7:7]
구하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리하면 찾아낼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
"Ask and it will be given to you; seek and you will find; knock and the door will be opened to you.

[누가복음 11:9]
내가 또 너희에게 이르노니 구하라 그러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러면 찾아낼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러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
"So I say to you: Ask and it will be given to you; seek and you will find; knock and the door will be opened to you.

<부산 복음병원에서 만나 알게 된 지인이 보내 주신 글>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78    '국내 최장' 보령해저터널 7년 만에 관통 (2019.06.10)    administ' 2019/08/19 4 52
477 일반  "참혹한 강원 산불 현장, 기도와 도움 절실합니다"    administ' 2019/04/06 19 136
476 일반  교회 목사인 문종복(68)씨는 불이 난 날 저녁 예배 중이었다.    administ' 2019/04/06 18 93
475 일반  처칠의 유머 - 유명인의 유머    administ' 2019/04/05 15 102
474 일반  기독교 관련 "각종 기독 사이트"    administ' 2019/04/03 17 124
일반  ♡하나님의 전화번호를 아시나요?♡    administ' 2019/03/22 16 92
472 일반  인문학의 주인은 하나님!    administ' 2019/03/22 17 99
471 일반  상처가 있는 곳에    administ' 2019/01/10 19 127
470 일반  2019 새해 아침    administ' 2019/01/10 21 109
469    無識 無罪, 有識 有罪    administ' 2018/11/26 18 119
468 일반  現 時局을 바라보는 許의 小考    administ' 2018/11/26 19 167
467    어떤 음식(food)이 먹고 싶습니까?    administ' 2017/09/02 23 182
466    태극기는내려놓아야합니다    administ' 2017/07/03 15 185
465 일반  은퇴로 물러나고, 이민으로 떠나는 동창들    administ' 2017/07/03 18 243
464    토익과 토플의 의미와 그 차이점    administ' 2017/06/17 17 154
463     ‘청소년보호와문제’ 참여도 평가소감 과제    administ' 2017/06/17 17 166
462    소크라테스의 ‘동굴의 비유’를 읽고    administ' 2017/06/17 129 374
461 일반  통역의 역할과 중요성    administ' 2016/12/06 17 194
460    사형제도 존속해야 하나? 폐지해야 하나?    administ' 2016/12/05 17 206
459    인간; 효과적인 의사소통 방법    administ' 2016/11/29 17 162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

Warning: Unknown(): Your script possibly relies on a session side-effect which existed until PHP 4.2.3. Please be advised that the session extension does not consider global variables as a source of data, unless register_globals is enabled. You can disable this functionality and this warning by setting session.bug_compat_42 or session.bug_compat_warn to off, respectively.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Disk quota exceeded (12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__zbSessionTMP) in Unknown on line 0